[탁계석 오늘의 詩] 키키스타방송에 드리는 헌시(獻詩)

  키키스타방송에  드리는 헌시(獻詩)     – 탁계석 평론가-  그때는 그때고 지금은 지금이고 또 내일은 내일이다. 마인드는 속도이자 방향이다. 마인드가 되지 않으면 함께 갈수 없고 함께 뛸 수도 없다. 정보를 받아들이는 것은 마인드에서 매우 중요한 핵심이다. 그 핵심을 분별하지 못하고 그 가치를 파악하지 못한다면 함께 뛸 수가 없다. 그러한 낙오자들과 동행을 하는 것은 경쟁력을 떨어뜨리기 때문이다.

페이스북, 인스트그람, 유튜브, 틱톡의 한계를 뛰어 넘는 ‘키키스타 방송’ 탄생

[강남구 소비자저널=김은정 대표기자] 전 세계 지구촌 문명의 변화 이끄는 홍익의 실체가 될 것 ▲사진=제1회 세계 멀티미디어 채널방송 미래발전 포럼에서 기조발제 발표를 하고 있는 키키스타방송 인창식 대표이사 ⓒ강남구 소비자저널   현재의 소셜 미디어 페이스북, 인스타그람, 유튜브, 틱톡을 모두 뛰어 넘을 수 있는 쌍방향 소통의 움직이는 방송 ‘키키스타방송’이 탄생했다.  이로써 한국이 우수한 케이팝, BTS, 한류콘텐츠, K-Classic, K-culture

스즈키 메소드 황경익 회장 키키스타 방송에 참여 의사 밝혀

[강남구 소비자저널=김은정 대표기자] 1971년 창립, 본격 인가는 1995년,  한국 최대의 바이올린, 피아노 예능 교육 플렛폼  ▲사진=지날 8월에 공연한 스즈키 리틀 아티스트의 롯데콘서트홀 연주 포스터 ⓒ강남구 소비자저널 ​ 3~10세 어린이들이 바이올린, 피아노를 배우는 최고의 매소드가 스즈키다.  우리나라에 상륙한지 50년이 넘어 현재 전국에 200개 교실이 운영중이고, 교사만 342명이 가르치고 있다. 이들은 세계 69개 국에 스즈키가 연맹으로 구축되어 세계적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