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인이자 국제머슬마니아 모델 박지은 교수 등 서울평양올림픽 서포터스, 홍보대사 위촉과 시민단체 업무협약

▲사진=2036 서울평양올림픽 포스터 ⓒ강남구 소비자저널

[강남구 소비자저널=김은정 대표기자] 서울평양올림픽지원특별위원회(유용 위원장)은 국제적인 머슬마니아모델이자 방송인으로 활동하고 있는 박지은 머슬매니아 고문을 홍보대사로 위촉하며, 국제봉사활동을 하고 있는 단체들과 2036서울평양올림픽공동개최 유치에 기여를 하고자 MOU를 체결했다.

2022년 1월 13일 오후3시 서울특별시의회 의원회관 회의실에서는 서울평양올림픽지원특별위원회 유용위원장과 서울평양올림픽 서포터스, 서평올사모에서는 방송인이자 국제머슬마니아모델인 박지은 교수를 비롯한 국제봉사활동을 주력할 시민단체들의 가입과 서포터스 임원, 단체회원 위촉식으로 서울평양올림픽 공동개최에 대한 관심도 제고에 나섰다.

유용 위원장은 “스포츠 미인미남들의 참여를 유도해주신 머슬매니아 대표 김근표님과 박지은 교수님, 그리고 600여명의 국내 연예인들이 속해 있는 국제엔젤봉사단 조의신 상임명예총재, 대한민국오케스트라의 자존심 서울심포니오케스트라 임실비아 단장, 아시아청년조직의 대표적인 단체 아시아청년연맹 정연표 회장, 세계적인 힙팝문화축제들의 주최 또는 주관 단체로 유명한 한국힙합문화협회 함서현 회장 등 최근 K-한류의 또 다른 면모를 가지고 있는 국제봉사활동 시민단체들과 업무협약을 하게 된 것에 대해 크게 감사한다.”라는 인사말로 행사를 시작했다.

600여명의 국내 연예인들이 속해 있는 국제엔젤봉사단 조의신 상임명예총재는 “올림픽 IOC에도 스포츠를 통한 박애재단이 있다. 세계태권도연맹 조정원 총재가 시작한 태권도박애재단이 모태로 토마스바흐IOC위원장과 조정원 총재가 주도하고 있다. 어게인 서울올림픽, 서울평양공동올림픽은 평화와 봉사, 이 두가지 키워드로 추진되면, 한국인들… 한민족 평화의 축제가 될 것이고 세계인들에게 평화에 대한 큰 의미를 줄 것 같다.”고 다시 추진되는 올림픽 의미를 부여했다.

대한민국오케스트라의 자존심 서울심포니오케스트라 임실비아 단장은 “대한민국을 대표하고 오랜 유럽 활동 경험을 바탕으로 한국, 그것도 서울의 문화와 예술의 상징으로 심포니오케스트라 활동으로 서울 올림픽, 서울과 평양 올림픽 개최를 알리고 홍보하는데 의미있는 기여를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열의를 내비쳤다.

또한 아시아청년조직의 대표적인 단체 아시아청년연맹 정연표 회장은 “아시아청년연맹은 아시아의 우수한 젊은이들에게 창업과 고용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각 국가의 장벽을 넘어 아시아 시장을 제공하고자 활동하고 있다. 전자상거래, 무역, 문화, 한류, ICT, 4차 산업 기술 등을 기반으로 K-POP, 패션, 뷰티, 여행, e-스포츠, MCN, 음식 분야 아시아청년 교류협력을 통해 서울평양올림픽을 홍보하는데 기여하겠다.”라고 말했다.

세계적인 힙팝문화축제들의 주최 또는 주관 단체로 유명한 한국힙합문화협회 함서현 회장은 “힙합스타들과 더불어 한국을 대표해서, 세계적인 힙합축제들을 만들어왔다. 최근 올림픽과도 협력이 급격히 증대되고 있는 힙합의 특성을 살려 K-한류의 한축인 힙합인들의 실력과 국제 홍보능력을 서울평양올림픽 공동개최에 대한 명분과 어게인 서울올림픽의 당위성을 알리고 함께 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며 힙합과 올림픽 유치 홍보에 기여할 것을 약속했다.

국내외적으로 폭발적인 성장세를 이끌고 있는 머슬매니아들의 세계에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인적네트워크를 자랑하는 머슬매니아 김근표 대표는 “한국을 비롯해서 폭발적인 저변 확대를 이루고 있다가 코로나19로 잠시 추춤 하고 있는 머슬매니아인들도 서울평양올림픽 공동개최를 지원하면서 머슬매니아 회생의 계기로 삼고 싶다.”며 최근 어려움을 극복하고 새로운 미래 스포츠 한류를 만드는데 기여할 것을 다짐했다.

이날 서평올사모의 한국머슬매니아 모델 홍보대사로 위촉받은 박지은 교수는 “한국을 대표하는 머슬매니어 단체와 모델들과 함께 서울평양올림픽 서프터스 활동에 기여하고, 반드시 공동개최를 유치해내겠다.” 당찬 포부를 드러냈다.

시민단체들과의 업무협약과 서포터스 위촉을 통해 유용 위원장은 보다 체계적이고 광범위한 참여가 기대된다며, “우리 시민들에게 올림픽 유치를 통해 한반도 평화에 기여하고, 나아가 어렵고 힘든 코로나19팬데믹 시대를 극복하고 더 나은 인류 미래를 만드는데 우리 모두가 힘내서 ‘할 수 있다’는 의지를 이렇게나마 보여줄 수 있어서 고맙다.”고 참여 의사를 밝혀준 단체장들에게 고마움을 표시했다.

서평올사모 윤영용 회장은 “국제봉사단체를 비롯해 문화예술계의 참여의지가 많다. 코로나 관계로 한꺼번에 큰 행사로 추진 못하지만 가까운 시일내 더 많은 단체들이 참여하는 이벤트도 준비할 것이다. 초기 참여하는 단체들은 그 행사를 준비하는 단체들로, 서울시민과 국민적 관심을 유도하는데 기여하고자 하는 의지 충만한 분들이다.”고 말했다.

▲사진=유용 위원장 서울특별시의원(서울평양올림픽 지원특별위원장)의 상호협약행사 전 2036 서울평양올림픽을 지지 및 적극협조사항을 설명하고 있다. ⓒ강남구 소비자저널
▲사진=윤영용 작가(서울평양올림픽 서퍼터즈 이사장)의 서울평양올림픽을 민간차원의 입장과 서울특별시의회의 적극협조를 부탁하고 있다. ⓒ강남구 소비자저널
▲사진=상호협약행사 후 단체기념촬영(좌로부터 김기환 국제엔젤봉사단, 이승현 국제엔젤봉사단 명예위원, 이종희 사단법인 한국힙합문화협회 부회장, 조의신 국제엔젤봉사단 상임명예총재, 유용 서울특별시의회 서울평양올림픽 지원특별위원회 위원장, 김륜희 사단법인 아시아청년연맹 부회장, 박지은 머슬매니아 부회장, 박진혁 머슬매니아 고문, 윤영용 서울평양올림픽 서퍼터즈 이사장, 서선자 e 스포츠산업진흥원 원장 ⓒ강남구 소비자저널

The post 방송인이자 국제머슬마니아 모델 박지은 교수 등 서울평양올림픽 서포터스, 홍보대사 위촉과 시민단체 업무협약 appeared first on 강남구 소비자저널.

공유기사 보기
공유기사 : greenp3 강남구소비자저널

Powered by WPeMat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