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시·군의회 의장 12인, 정세균 대선 후보 지지…

전북도 시·군의회 의장 12인, 정세균 대선 후보 지지...
▲사진*전북지역 시·군 의회 의장 정세균 후보 지지 선언

[전주시 소비자저널=최훈 기자] 전북지역 시·군 의회를 대표하는 더불어민주당 소속 의장들이 정세균 후보에 대한 지지를 밝혔다.

의장들은 전북도의회 브리핑룸에서 9일 기자회견을 갖고 “이 시대의 참다운 지도자, 힘 있는 대통령을 선출해 달라는 도민의 의지를 담아 정세균 후보를 지지하게 됐다”며 “강한 대한민국을 정세균과 함께 만들자”고 선언했다.
   
지지 의사를 밝힌 이들은 강동화(전주), 유재구(익산), 조상중(정읍), 양희재(남원), 김영자(김제), 김재천(완주), 김광수(진안), 박찬주(무주), 김용문(장수), 진남근(임실), 신용균(순창), 문찬기(부안) 의장 등 12명이다.

정 후보에 대해서는 국정 운영 능력과 포용의 리더십을 두루 갖춘 인물로 평가하며, 지지에 대한 이유를 설명했다.

의장들은 “정 후보는 전북에서 4선, 서울 종로에서 재선 등 6선의 국회의원 고지에 오르고, 산자부장관과 국회의장, 국무총리 등을 두루 거친 갖출 것을 다 갖춘 준비된 대통령”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급선무로 해결해야 할 경제 활성화를 책임질 인물은 실물경제와 국가경제의 철학까지 두루 갖춘 정 후보 밖에 없다”고 강조했다.
   
이들은 “정 후보는 흙수저로 태어나 주경야독 끝에 성공한 서민 후보”라며 “통합과 포용의 리더십을 갖춘 그와 함께 대립과 갈등, 분열의 시대를 끝내자”고 피력했다.
 

The post 전북도 시·군의회 의장 12인, 정세균 대선 후보 지지… appeared first on 전주시 소비자저널.

공유기사 보기
공유기사 : trochch 전주시 소비자저널

Powered by WPeMat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