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체국, 추석우편물 특별소통 돌입”

우체국, 추석우편물 특별소통 돌입

하루 최대 17만개 배달 예상, 8.22.~ 9. 6. 기간 중 토요일 배달 실시

 

 

전남지방우정청(청장 문성계)22일부터 96일까지 16일간을추석우편물 특별소통기간으로 정하고, 비상근무체계에 돌입한다.

 

이번 추석우편물 특별소통기간 중 광주전남지역 소포우편물은 약 2,681천개(일평균 약 169천개)가 접수될 것으로 예상되며, 국민들의 추석맞이 선물의 원활한 소통을 위해 특별소통 기간 중에는 토요일(3: 8.22, 8.30, 9.6)에도 소포 등을 배달할 계획이다.

 

아울러, 전남지방우정청 관계자는 추석이 작년보다 11일 정도 빨라 과일 등 농산물 보다는 육류나 수산물이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전남우정청 관계자는 원하는 날짜에 우편물을 받기 위해서는 가급적 92(화요일) 이전 발송하고 부패하거나 변질되기 쉬운 어패류, 육류, 식품류 등은 식용얼음이나 아이스팩을 넣어 발송해주길 바란다특히 유리제품 등 파손훼손되기 쉬운 소포우편물은 스티로품이나 에어패드 등을 충분하게 사용하여 외부 충격에 견딜 수 있도록 견고하게 포장하고, 우편물 겉포장 여백에 취급주의표시를 해야 하며 우편물 표면에 수취인의 주소 및 우편번호를 정확히 기재하고, 연락이 가능한 전화번호 기재해줘야 한다고 말했다.

 

 

김대혁 기자

사이트관리자

( 편집국, 소비자저널) == 본 기사는 통상 2이상 기자의 공동기사일 경우 표시되는 프로필입니다. 참여 기자 명단은 기사 하단에 위치해 있습니다. 더 많은 기사를 보시려면 상단의 기자명을 클릭하시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