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 건강하고 아름다운 몸관리 – 화주성형테라피 수원 피부관리 랑스파 이해숙원장 전문 칼럼(화주성형테라피편)

[소비자저널=김성기 기자]

건강하고 아름다운 몸관리 – 화주성형테라피  수원 피부관리 랑스파 이해숙원장 전문 칼럼(화주성형테라피편)

건강하고 아름다운 몸관리

주제어  허벅지비만, 복부비만, 화주 성형테라피, 수원 피부관리

우리 몸이 차게 되면 가장 먼저 손발이 차가워 진다.
이는 건강의 적신호로 봐야 한다.
몸이 차면 컨디션이 가라앉는다.
따라서 차가운 몸을 데펴 주는 데서부터 건강을 찾는 것은 당연하다

 

 

이런 원리로 시작된 마시지가 화주성형테라피다.
화주성형테라피란 사람의 몸에 남아 있는 불보다 훨씬 강한 기운을 지니고 있는 바깥 불을 이용해 몸을 데워주면서 시작된다.

 이런 과정을 통해 기를 빠르게 순행시켜 건강을 찾자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불은 인체 생명 활동에서 필수적인 세포의 생성과 변화에 영향을 미친다.
혈액 이동과 내분비의 화학적 변환 등을 유도한다고 한다.
불은 이런 과정에 직접 참여하는 기초적인 에너지 중 하나다. 특히 불은 인체의 노폐물을 태워서 없애는 역할을 한다.
불은 에너지를 더해서 인체를 보호하는 기능을 한다는 것이다.
이런 에너지를 직접적으로 인체에 투입해서 몸의 기능과 에너지를 도와주고 조절하는 원리를 이용하는 것이 화주성형테리피다.

 

당연히 노출이 심해지는 계절엔 몸을 데펴주는 화주성형테라피를 이용하면 건강하고 아름다운 몸관리에 보탬이 된다.
따라서 화주성형테라피는 피부는 물론 건강에도 도움이 된다.
앞서 설명한 바와같이 화주테라피를 하면 몸을 따뜻하게 하며 순환을 촉진시켜 셀룰라이트 축척된 것을 없애고 복부 비만을 줄일 수 있다.

셀룰라이트는 주로 허벅지 부분에 많이 분포되어 있다.
몸의 온도 36.5도에 조금만 떨어져도 혈액순환에 문제가 생기기 때문이다.
이런 변화는 배농이 잘 되지않기 때문에 부종과 함께 설룰라이트로 남게 된다.
셀룰라이트는 만져 보았을 때 울퉁불퉁하며 결절을 이루고 있다.
그 부위를 만졌을때 차갑고 다리가 무겁게 느껴진다.

특히 현대 여성들은 운동 강도보다 다이어트로 잘 먹지 않고 움직임이 적기 때문에 운동부족현상이 나타나기 쉽다.
또한 짦은 치마로 몸의 냉증을 유발 할 수 있다.
이런 걸 화주테라피로 줄여 나가야 한다.

 

 

화주테라피는 복부비만을 줄이는 데도 아주 좋다.
오장 육부가 튼튼하려면 내장 지방을 없어야한다. 내장지방은 오장육부의 건강을 헤치며 비만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
내장지방이 과도하게 있으면 순환기의 문제가 오며 순환의 문제는 곧 비만의 원인이기도하다.
이런 상태는 화주테라피를 통해 내장지방을 태워버리면 개선된다.

 

 

화주관리는 셀룰라이트의 축척을 없앨 수 있고, 몸이 찬 것을 따뜻하게 해 준다.
특히 복부비만을 줄여 줄 수 있다.
화주테라피는 일반 피부관리보다 비만 지방 크기를 줄이고 몸의 부종을 없애는 데 강력한 지원을 한다고 한다.
이런 점을 고려했을 때 화주테라피가 근원적 건강과 피부 관리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해숙 원장의 자세한 정보를 보시려면 

 

 

김성기 기자

김성기 기자

( 서울, 소비자저널) == 김성기 기자 ( cisboat@daum.net )입니다. 주 보도분야는 IT 및 중소기업의 제조 및 유통동향 부분입니다. 더 많은 기사를 보시려면 상단의 기자명을 클릭하시면 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