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여름철피부 피지관리와 자외선차단은 필수.송인순 원장

여름철피부관리 [피지관리]와, [자외선차단]은 필수 !!!

여름철피부관리에 반갑지 않은 불청객은 높은 기온 때문에 증가한 피지와 강렬한 자외선 이다.
피지란 피부에 있는 피지선에서 나오는 분비물로 피지선에서 분비되는 액상의 지방은 모낭을 거쳐 털구멍에서 배출된다.
피지선에서 분비되는 피지는 각질층의 수분 증발을 억제하여 수분을 일정하게 유지시키고 피부 유연성을 유지 시켜준다.
이때 피지는 땀과 섞여서 피부 보호막을 형성해 피부의 산성이나 알칼리성의 정도를 나타내는 수치 PH가 4.5~5.5로서 일정한 약산성을 유지해 피부를 부드럽고 촉촉하게 유지하는 역할을하지만 과다 했을 때가 문제이므로 적절하게 피지 량을 조절해 주는 피지 관리가 필요하다.

▲ 여름철피부관리 명동피부관리 피지관리 자외선차단은 필수

제 아무리 피부관리에 신경을 쓰고 깨끗한 피부를 가진 여성 일지라도 땀에 섞인 과다한피지로 번들거림과 강렬한 자외선 앞에서는 자신 할 수 없기 때문이다.
여름철피부는 온도 상승으로 피부가 이완 되는 계절 이므로 평소 보다 피지 분비가
증가되고 땀을 많이 흘리게 되면 소금기 때문에 피부는 알칼리성으로 변한다.
이때 과다한 피지 분비로 모공은 유난히 커보이며, 산도가 높아진 피부는 세균 번식에 노출되어 여드름피부나, 트러블피부로 변할 수 밖에 없는 악순환이 된다.

그렇다면 여름철피부관리 포인트 하나인 피지관리를 어떻게 하는 것이 동안피부를 유지할 수 있는 비결일까 ?
여름철피지관리법 중 가장 중요한 건 클린징이다.
너무 잦은 세안은 피지막을 손상 시킬 수 있으므로 하루 2회 정도가 적당하다.
피부 깊숙한 곳의 노폐물과 메이크업 찌꺼기, 유해물질이 모공에 쌓이면 여드름이나,블랙헤드 원인이 되기 때문에 크린징 로션과 폼 크린징의 이중세안을 권한다.
이때 계면활성제의 자극적인 강한 알칼리성 세안제 보다는 약산성 세안제로 씻어 주는 것이  좋다

▲ 여름철피부관리 썬크림 명동피부관리

과다한 피지의 여름철 피부에는 유성성분이 많은 화장품은 피하는 것이 좋으며
유성 화운데이션 경우도 모공을 막을 수 있으므로 짙은 화장은 삼가 하는 것이 좋다.
또한 불규칙적인 식습관이나 스트레스가 쌓이지 않게 하며 숙면을 취하는 것도 중요하다.
이 과정에서 한가지 짚고 넘어가자.

여름철피부관리 포인트로서 조심해야 할  자외선은  피부에 왜 치명적이며 차단을 해야 할까 ?
자외선이 여름철 피부노화 주범으로 꼽히는 이유는 피부 세포를 손상시키기 때문이다.
또한 자외선은 인체의 면역체계를 손상시켜 노화를 불러 일으킨다. 피부에 멜라닌
을 표피에 쌓이게 하여 기미, 잡티와 같은 색소 침착을 유발시킨다. 활성산소의 증가로 과산화 지질을 생성시켜  노화와 주름을 가속화 시키게 된다.
동,식물이나 사람의 골격을 튼튼하게 하는 자외선은 없어서는 안되는 긍정적인 요소도 있다.
하지만 여름철 강렬한 자외선은 피부 손상에 치명타가 될 수 있다.
따라서 자외선 차단제를 발라 피부를 보호하는 것은 필수이다.

▲ 여름철피부관리 명동피부관리 썬크림 코피지 피부보호막 여드름

자외선 차단 화장품에는 자외선 침투를 막기위해 이산화티탄과 같은 무기물질을 이용하여 물리적인 산란 작용에 의해서 자외선이 피부속으로 침투되는 것을 막는 자외선 산란제와 옥틸디메칠 파바(PABA)와 같은 유기물질을 이용하여 화학적인 방법으로 자외선을 흡수시켜 소멸시키는 자외선 흡수제가 있다.

이와 같이 자외선 차단제는 피부에 도달하는 광선을 산란,흡수,반사시켜 피부를 보호하는 작용을 한다.

유난히 더울 것 같은 올여름. 피지관리와 자외선 차단을 확실히 하여 동안피부 유지하는  여성으로 똑똑하게 거듭 나기를 기대해본다. 피부관리는 여성을 건강하고 아름답게 만들어 주는 상징적인 행위이므로…..

 

  명동 스키니태 에스테틱 대표원장. 예약 1666 – 0595
스키니태는 최신유행,아름다움의 메카인 명동에 있으며
2,30대 내국인과 외국인 관광객이 주요 고객층이다.
22년째 외길 에스테틱 업계에 종사하며 항상 고객들과 호흡하고
소통하기 위해 노력해왔으며 고객들은 어떤 것을 필요로 하는지,
아픈 곳이 어디인지 늘 고민하고 연구해 왔다, 고객의 아름다움만이
아닌 건강한 삶을 생각하고 직원들과 소통하면서 함께 꾸려나가고 있는
결정체가 “스키니태” 에스테틱이다  

염요일 기자

(원주, 소비자저널) == 염요일 기자입니다. 기사제보 : 010-0947-90814, yoem5151@hanmail.net 더 많은 기사를 보시려면 상단의 기자명을 클릭하시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