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인도 에너지 신사업 시장 본격 진출

S_01한국전력(사장 조환익)은 지난 13일 인도 뉴델리에서 푸자리(Shri Pradeep Kumar Pujari) 인도 전력부 차관 등 인도 전력산업 관계자와 집중적 협의를 통하여, 인도 전력난의 주원인인 전력 손실 문제와 효율향상을 위한 ESS(에너지저장시스템), 스마트그리드 등 신산업 분야에 진출하기로 하고 인도 전력부는 이를 적극 환영한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이러한 사업의 구체화를 위하여 한전은 인도 최대 전력회사인 인디아파워그리드(Power Grid Corporation of India)와 인적교류 및 사업개발을 위한 공동 T/F를 구성하여 ESS, 스마트그리드 등 에너지신사업 분야에 대해 협력하기로 하고 이에 대한 협약을 체결했다.

 

또한 전력분야에서 26%가 넘는 전력손실을 줄이기 위해 한국의 선진 원격검침 기술을 통하여 송배전 효율을 획기적으로 증가시킴은 물론 ESS를 통한 발전소 출력향상 프로젝트도 추진하여 이에 따른 이익을 공동 향유하는 방안을 합의했다.

 

한편, 한전 조환익 사장은 인도 모디 총리와의 면담에서 ESS, 스마트그리드, 마이크로그리드 등 신기술을 이용한 효율향상 사업의 참여를 표명하였고, 모디 총리는 특히 ESS에 대해 한국의 협력이 필요하다고 회답했다.

 

한전은 이번 인도 전력부와 Power Grid사와의 협력을 계기로 인도 전력시장에서 다양한 프로그램 및 사업 개발을 통해 인도 에너지사업에 본격 진출할 계획이다.

김대혁 기자

 

원본 기사 보기
기사작성 : 온투데이

News Syndication by SMBAfroum

소비자저널 편집국

소비자저널 편집국

소비자저널 편집국 계정입니다. 차체 생산 기사가 아닌 참조기사, 인용기사, 공유연대 협약언론사 기사의 경우, '소비자저널편집국'계정으로 보도될 수 있습니다. 더 많은 기사를 보시려면 상단의 기자명을 클릭하시면 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