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위험시설물 이력관리시스템 구축 공모사업 선정 동작구 소비자저널

▲사진=동작구, 위험시설물 이력관리시스템 구축 공모사업 선정 ⓒ동작구소비자저널

[동작구소비자저널=이종무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행정안전부에서 추진하는 ‘2019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선도사업에 지난 16일(목) 선정돼 11천만원의 특별교부금을 확보했다고 23일 밝혔다.

‘2019년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선도사업’은 지자체가 지역특성과 재난환경을 고려해 발굴한 사업 중 효과와 타지자체로 확산 가능성이 높은 우수한 사업을 선정해 지원하는 미래형 재난안전 사업이다.

이번에 선정된 동작구 위험시설물 이력관리시스템 구축사업스마트기기를 활용해 을 대형공사장 등을 포함한 관내 시설물 635개소통합관리하는 것이다.

사용자가 위험시설물 데이터가 담긴 QR코드(NFC)를 스마트기기로 스캔하면 위험시설물 데이터베이스와 연동건물 관리를 실시간으로 등록할 수 있으며, 건물에 대한 모든 관리 이력도 눈에 파악할 수 있게 된다.

또한, DE 위험시설물에 대해서는 건축물의 기울기, 균열 등 이상 징후를 체크해 특이상황 발생 시 즉각적인 조치를 가능하게 한다.

사업내용으로는 ▲ 위험시설물 QR코드‧NFC 생성을 통한 실시간 관제기능 및 어플개발 ▲ 시설물 이력관리(빅데이터 수집) 기능 확보 ▲ D‧E급 위험시설물 이상 징후 시 알람 기능 등이 있다.

구는 오는 12월까지 구 특성에 맞는 관리시스템을 구축하고, QR코드‧NFC를 위험시설물에 부착해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유옥현 안전재난담당관은 “이번 사업을 통해 스마트기기를 활용해 위험시설물에 대한 효율적인 통합관리가 가능해졌다”며 “앞으로도 구민의 안전사고예방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지난해 행정안전부의 지역안전도 평가에서 2017년보다 두 개 등급이 상승한 1등급을 받았다. 또한 올해부터 매년 8개 건물의 내진 성능을 평가하고, 2022년 말까지 보강을 완료할 예정이다.

 

The post 동작구, 위험시설물 이력관리시스템 구축 공모사업 선정 appeared first on 동작구소비자저널.

공유기사 보기
공유기사 : 이종무 기자 동작구 소비자저널 보도자료 및 뉴스

Syndication by SMBAforum.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