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찾아가는 치매안심센터 권역별 확대 운영 동작구 소비자저널

▲사진=동작구, 찾아가는 치매안심센터 권역별 확대 운영ⓒ동작구소비자저널

[동작구소비자저널=이종무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보다 적극적인 치매 예방과 치매가족 지원을 위해 권역별 찾아가는 치매안심센터 확대 운영한다고 밝혔다.

‘찾아가는 치매안심센터’는 거점센터에 간호사, 작업치료사, 운동처방사 등 전문 인력을 파견치매조기검진, 상담 예방 프로그램 등을 진행하는 사업이다.

올해 구는 주민들이 거주지 가까이에서 편리하게 치매 예방과 치매가족 지원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기존 치매안심센터와 더불어 ▲동작구보건소 ▲사당보건분소 ▲노량진2동 주민센터 ▲신대방2동 주민센터 등 상도·사당·노량진·신대방 권역별 거점센터를 추가로 마련해 치매 안전망을 구축했다.

찾아가는 치매안심센터의 운영 시간 지원 프로그램 등은 거점별 상이하다.

동작구 보건소에서는 매월 2, 매주 첫째·셋째 금요일 오전 10시부터 두 시간 가량 치매관련 정보를 공유하고 휴식을 취할 있는 치매가족카페를 운영하며, 치매환자 보호자의 건강· 가정환경 관리 및 심리적 안정을 위한 힐링 프로그램 등을 제공한다.

치매가족 카페에는 치매 관련 도서 인지 활동 교구가 비치되어 있으며, 대여도 가능하다.

매주 수요일 오전 10시에는 사당보건분소, 오후 2시에는 노량진2 주민센터, 매주 목요일 오전 10시부터는 신대방2 주민센터에서 각각 두 시간씩 ‘찾아가는 치매안심센터’를 운영한다.

세 권역별 센터에서는 치매상담 치매 대상자 등록 접수를 받아 치료관리비, 조호 물품을 지원하며, 뇌 운동 등 치매 예방 교실을 진행한다.

프로그램 신청 및 자세한 사항은 동작구 치매안심센터(598-6088)로 문의해 안내 받을 수 있다.

김형숙 건강관리과장은 “치매안심센터의 접근성을 강화해 주민의 치매예방과 가족의 돌봄 부담 경감에 힘쓸 것”이라며, “더욱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치매지원 서비스를 확대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The post 동작구, 찾아가는 치매안심센터 권역별 확대 운영 appeared first on 동작구소비자저널.

공유기사 보기
공유기사 : 이종무 기자 동작구 소비자저널 보도자료 및 뉴스

Syndication by SMBAforum.com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