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2019년 생생문화재 사업 본격 운영 동작구 소비자저널

[동작구 소비자저널=이종무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2019 생생문화재 사업의 일환으로 4월부터 11월까지 히스토리, 헤리티지, 해피니스 동작!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생생문화재 사업은 문화재에 담긴 가치와 의미를 발견하여 교육‧문화 콘텐츠로 창출하는 대표적인 지역문화재 활용 사업으로, 문화재청 주관 공모를 통해 사업비를 지원받는다.

지난해 동작구는 관내 주요 유형 문화재인 사육신묘‘, ’용양봉저정과 서울미래유산 중 하나인 국립서울현충원을 중심의 다양한 교육·

체험 프로그램을 계획한 ’히스토리, 헤리티지, 해피니스 동작!‘ 사업으로 공모에 선정 됐다.

세부 프로그램은 활동 내용에 따라 미션 세븐! 러닝 힐링 동작 문화재 청소년 생생미디어 서포터즈 순간을 담다! 생생사진전 등 총 4가지로 구성 되어 있다.

미션 세븐!전문강사 2과 함께 보드게임, 교구만들기 등 일곱 가지 게임 미션을 수행하며 사육신묘와 용양봉저정에 대해 배우는 활동으로, 오는 27()부터 10월까지 사육신공원에서 10회간 진행된다.

가족 단체 회당 30을 모집하며, 참여희망자는 4 5 10시부터 수행업체인 우리가만드는미래 홈페이지(www.woorimirae.com)에서 접수할 수 있다.

러닝 힐링 동작 문화재는 5월, 10월 중 각 1회 진행될 예정으로, 역사 인물·문화재에 대한 해설을 들으면서 현충원과 사육신을 잇는 동작충효길 등을 트레킹하고 게임 병풍만들기 활동도 한다.

아울러, 영상·편집 교육과 더불어 문화재를 배우고 홍보하는 청소년 생생 미디어 서포터즈와 참여자들의 활동사진을 전시하는 순간을 담다! 생생 사진전프로그램 등 참여를 통해 지역의 자긍심을 높이는 활동들이 마련되어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동작구청 체육문화과(☎02-820-2946)로 문의해 안내받을 수 있다.

허중회 체육문화과장은 “올해 새롭게 운영되는 생생문화재 사업으로 주민들이 일상 속에서 지역의 문화재를 향유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많은 분들의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2017년 사육신공원, 용양봉저정, 양녕대군 이제묘역을 대상으로 하는 생생문화재 사업을 지원했으며, 체험 중심 프로그램을 운영해 주민들의 높은 만족도과 호응을 얻은 바 있다.

 

The post 동작구, 2019년 생생문화재 사업 본격 운영 appeared first on 동작구소비자저널.

공유기사 보기
공유기사 : 이종무 기자 동작구 소비자저널 보도자료 및 뉴스

Syndication by SMBAforum.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