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에코센터 잠정 폐쇄 김포시 소비자저널

[김포시 소비자저널=홍완호 대표기자]  김포시 운양동의 김포에코센터가 28일부터 폐쇄됐다.

 

김포시청소년육성재단은 최근 건물에서 누수 및 지반침하, 벽체균열,천장탈락 현상이 발생하자 1월 25일부터 2월 23일까지 정밀안전점검을 실시했다.

 

그 결과 에코센터의 에코관이 미흡(D), 불량(E) 등급으로 판정됐고 이용객의 안전을 위해 28일부터 시설물 잠정 폐쇄를 결정했다.

김포시는 향후 수리비용과 수리 후의 안전상태 등을 종합 검토해 존치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에코센터는 2009년 12월 준공됐으며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서 김포한강신도시 분양홍보관으로 사용하다 지난 2015년 4월 김포시로 소유권이 이전됐다.

 

이후 김포시청소년육성재단에서 위탁, 관리하며 생태공원전시관, 장난감도서관, 생태환경프로그램 운영 장소로 이용되어 왔다.

 

 

The post 시민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에코센터 잠정 폐쇄 appeared first on 김포시 소비자저널.

공유기사 보기
공유기사 : 홍완호 대표기자 김포시 소비자저널 보도자료 및 뉴스

Syndication by SMBAforum.com

홍완호 기자

홍완호 기자

경기도 김포시 관련 행정소식, 소비자정책, 소비자정보, 생산자소식 중심의 기사를 보도중인 김포시 소비자저널(대표 홍완호) 편집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