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도선 안전관리, 국민이 현장 참여! – 온투데이

유‧도선 안전관리, 국민이 현장 참여! – 온투데이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국민이 직접 유선 및 도선* 안전관리에 참여하는 ‘유·도선 국민안전현장관찰단’을 모집하고 4월부터 본격 운영한다.

* (유선) 유람 목적으로 운항하는 선박(유람선), (도선) 사람과 물건을 운송하는 선박(페리선)

현장관찰단은 2017년에 처음 도입되어 매년 운영하고 있으며, 작년 성수기간(4~11월) 동안에 총 144건의 위험요소를 발굴하고 개선 조치하였다.

주요 개선사항은 선착장 주변 안전시설(난간) 추가 설치, 인명구조선 표식 및 구명장비 개선, 파손된 화재발신기 교체, 시시티브이(CCTV) 안내문 설치 등이다.

현장관찰단의 주요 임무와 역할은 ▲현장 관찰 및 위험요소 제보 ▲국민 관점의 아이디어(의견) 제시 ▲지자체 등 민․관 합동점검 참여 및 안전관리 홍보 등이다.

권역별 지원자 중 선박 전문가나 관련 분야 종사자를 우선적으로 선발할 계획이며, 활동계획 및 결과를 제출받아 향후 정책에 반영하게 된다.

특히, 현장관찰단은 ‘유‧도선’에 국한하지 않고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는 기타 선박에 대하여도 현장관찰을 수행하도록 할 계획이다.

현장에서 발견된 안전 위해요소 및 개선 필요사항은 해양수산부, 해양경찰청 등과 협업체계를 구축하여 즉시 조치해 나갈 예정이다.

안영규 행정안전부 안전관리정책관은 “유·도선 국민안전현장관찰관 제도의 취지는 현장에서 제안해주신 개선사항들을 적극 정책에 반영하고자 하는 것이다.”라며, “국민들의 안전한 선박 이용을 위해 많은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온투데이뉴스-김현호 선임기자>

공유기사 보기
공유기사 : 온투데이

Syndication by SMBAforum.com

아바타 표시

사이트관리자

( 편집국, 소비자저널) == 본 기사는 통상 2이상 기자의 공동기사일 경우 표시되는 프로필입니다. 참여 기자 명단은 기사 하단에 위치해 있습니다. 더 많은 기사를 보시려면 상단의 기자명을 클릭하시면 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