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지적측량 수수료 감면 실시 김포시 소비자저널

[김포시 소비자저널=홍완호 기자]  김포시(시장 정하영)는 국가유공자, 장애인, 농업인을 비롯해 경계복원측량 할인 및 반환업무 재의뢰 감면 서비스 등 2019년 지적측량 수수료 감면제도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국가유공자(유가족 포함) 또는 장애인(1~3급)이 본인 소유의 토지를 지적측량 의뢰하는 경우와 농업인이 저온저장고 건립, 곡물건조기 설치, 농촌주택개량사업 등 정부보조사업을 시행하는 경우 감면 적용을 받게 된다.

 

필요한 서류는 농업인의 경우 정부보조금 지원사업 확인서, 농촌주택개량사업 지원대상자 선정 통지서를 제출해야 하며, 국가유공자와 장애인은 국가유공자 확인서, 장애인증명서 등 관련 증빙서류를 제출해야 한다.

 

또한 경계복원측량 할인 및 반환업무 재의뢰 감면 서비스를 시행해 경계복원측량 완료 후 12개월 이내에 동일인이 재신청 하는 경우 해당년도 수수료의 50~90%까지 감면 받을 수 있고, 측량의뢰인 사정 등으로 측량 취소 후 1년 이내 재의뢰 시 기존 공제 금액 감면(종목별 기본단가의 30%) 혜택이 주어진다.

 

임동호 토지정보과장은 “지적측량 수수료 감면 실시로 지적측량 관련 시민들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The post 김포시, 지적측량 수수료 감면 실시 appeared first on 김포시 소비자저널.

공유기사 보기
공유기사 : usseyo 김포시 소비자저널 보도자료 및 뉴스

Syndication by SMBAforum.com

홍완호 기자

홍완호 기자

경기도 김포시 관련 행정소식, 소비자정책, 소비자정보, 생산자소식 중심의 기사를 보도중인 김포시 소비자저널(대표 홍완호) 편집국입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