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시립도서관에는 특성화 자료가 있다.’ – 도서관 특성화 자료 코너 운영 – 김포시 소비자저널

▲사진=장기도서관 청소년자료실 ⓒ 김포시 소비자저널

[김포시 소비자저널=홍완호 기자]  김포시(시장 정하영)는 내년 1월 개관하는 장기도서관을 포함, 5개의 공공도서관 운영과 관련해 도서관별 특성화 정책을 펼치고 있다.  

중봉도서관은 오랜 전통을 바탕으로 김포시 관련 향토자료 및 행정자료들을 집중적으로 수집․발굴하고 있으며, 그 외 한강이 흐르는 김포 지역을 고려하여 생태․환경 관련 자료를 수집하고 있다.  

양곡도서관은 일제 강점기에 독립만세 운동을 벌였던 오라니장터 인근에 있는 지역 특성을 반영하여 독립운동 관련 자료들을 수집하고 있으며, 통진도서관은 한반도 최초 벼 재배지였던 지역 특성을 반영하여 농업자료실을 운영하고 있다.  

3월에 개관한 고촌도서관은 영어를 특성화 주제로 하여 스마트 영어도서관을 운영하고 있으며, 내년 1월 개관하는 장기도서관은 청소년을 특성화 주제로 청소년의 창의성 개발 및 인성함양에 중점을 두고 있다.  

소영만 시립도서관장은 “앞으로 건립 되는 도서관도 시민들의 의견 청취를 통해 특성화 주제를 정하고 전문적인 도서관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The post ‘김포시 시립도서관에는 특성화 자료가 있다.’ – 도서관 특성화 자료 코너 운영 – appeared first on 김포시 소비자저널.

공유기사 보기
공유기사 : usseyo 김포시 소비자저널 보도자료 및 뉴스

Syndication by SMBAforum.com

홍완호 기자

홍완호 기자

경기도 김포시 관련 행정소식, 소비자정책, 소비자정보, 생산자소식 중심의 기사를 보도중인 김포시 소비자저널(대표 홍완호) 편집국입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