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운천 바른미래당 당대표 후보, '동서통합 정당 만들겠다' – 온투데이

정운천 바른미래당 당대표 후보, '동서통합 정당 만들겠다' – 온투데이

 

 

바른미래당 당 대표 선거에 나선 정운천 후보는 20일 광주시의회 기자회견에서 시대정신에 맞는 중대선거구제와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으로 바른미래당을 지역을 뛰어넘는 동서통합 정당으로 만들겠다고 밝히며, “망국적인 지역 장벽을 만든 승자독식의 소선거구제는 반드시 없어져야 한다며 강조했다.

 

또한 지역 장벽을 허물고 정치적 다양성을 확보하며 궁극적으로 정당정치를 복원하는 선거제도 개혁을 반드시 이뤄내겠다고 밝혔다.

 

민생 문제와 관련해서는 민생특위를 대폭 확대 개편해 이념 세대를 넘는 민생실용정당으로 바른미래당을 만들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 외 공약으로 중앙당 민생지원국 설치, 시도당에 민생위원회 상설화. 당직의 원외위원장 중심 운영, 원외위원장 연석회의 정례화 등도 약속했다.

 

정 후보는 전남에서 이룩한 농업혁명의 진정성과 전북에서의 일으킨 선거혁명 에너지를 바탕으로 당 대표로 나섰다저의 정치생명과 정치신념인 동서화합의 시대를 열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김대혁 선임기자 hdk0560@hanmail.net

공유기사 보기
공유기사 : 온투데이

Syndication by SMBAforum.com

아바타 표시

사이트관리자

( 편집국, 소비자저널) == 본 기사는 통상 2이상 기자의 공동기사일 경우 표시되는 프로필입니다. 참여 기자 명단은 기사 하단에 위치해 있습니다. 더 많은 기사를 보시려면 상단의 기자명을 클릭하시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