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오늘부터 기아 챔피언스필드내 어린이 물놀이장 운영 – 온투데이

금호타이어, 오늘부터 기아 챔피언스필드내 어린이 물놀이장 운영 – 온투데이

 

▲     ©운영자

 

 

금호타이어(대표 김종호)가 오늘부터 8월 5일까지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2018 금호타이어 핫 서머 페스티벌(Hot summer festival)’을 개최한다. 이 행사는 2014년부터 5년째 KIA(기아) 타이거즈의 유니폼 스폰서로 활동중인 금호타이어와 기아 타이거즈가 여름 휴가철을 맞아 매년 공동 운영하고 있다.

 

행사기간 동안 야구장을 찾는 어린이들은 기아 챔피언스 필드 외야 샌드파크에 설치된 미니 수영장에서 물놀이를 즐길 수 있고, 에어바운스(미끄럼틀)를 이용할 수 있다. 미니수영장은 가로 12m 세로 6m 규모이며, 주변에 탈의실이 마련되어 있고 구조요원이 배치된다. 또한, 물풍선 던지기, 물총싸움, 레이싱 모델과의 포토타임 등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되어 있다.

 

이번 행사는 17일(화) 열리는 ‘기아 타이거즈 – 삼성 라이온즈’ 경기를 시작으로 8월 5일까지 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리는 11개 경기에 운영되며 이 기간 동안 기아 타이거즈 선수들은 핫 서머 페스티벌 특별 유니폼을 착용하고 경기에 나선다. 물놀이장은 경기 시작 1시간 전부터 오후 8시30분(주말 경기 8시)까지 이용 가능하며, 유치원생에서 초등학생까지 입장할 수 있다.

 

김성 금호타이어 G.마케팅담당 상무는 “자녀들은 시원한 물놀이를 즐기고 어른들은 프로야구 관람을 할 수 있어 1석 2조”라며 “무더위에 지치기 쉬운 요즘, 온 가족이 야구장에서 잠시나마 더위를 잊고 시원하게 여가시간을 보내시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금호타이어는 지난 2013년부터 기아타이거즈와 유니폼 스폰서십 계약을 체결하고 후원을 지속해 오고 있으며, 작년에 기아타이거즈는 정규시즌 1위 및 한국시리즈 우승 트로피를 안았다. 기아타이거즈 선수들은 정규시즌의 모든 경기에서 왼쪽 어깨에 금호타이어 로고가 부착된 유니폼을 입고 출전하고 있다.

 

김대혁 기자 hdk0560@hanmail.net

공유기사 보기
공유기사 : 온투데이

Syndication by SMBAforum.com

아바타 표시

사이트관리자

( 편집국, 소비자저널) == 본 기사는 통상 2이상 기자의 공동기사일 경우 표시되는 프로필입니다. 참여 기자 명단은 기사 하단에 위치해 있습니다. 더 많은 기사를 보시려면 상단의 기자명을 클릭하시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