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 국제항해실습단 출항 – 온투데이

전남대 국제항해실습단 출항 – 온투데이

 

 

 

전남대 국제항해실습단이 15일  오후 여수신항 제3부두에서 정병석 총장을 비롯한 대학 관계자, 지역 기관장 및 학부모, 재학생들의 환송을 받으며 떠났다.

국제항해실습단은 실습학생 54명과 지도교수 2명, 승무원 26명 등 모두 80명으로 구성됐다.

 

실습단은 실습선 동백호(선장 김대진 교수. 1천057톤)를 타고, 여수항을 떠나 남해안과 제주도 근해를 지나 일본 후쿠오카항과 오키나와 나하항, 대만 기륭항에 기항하는 등 24일간의 항해를 마치고, 오는 7월 18일 여수항으로 되돌아 올 예정이다.

 

국가 해기사 양성 지정교육학과(전공)인 기관시스템공학전공, 해양경찰학과, 해양생산관리학전공 재학생들은 그동안 강의실에서 배운 지식을 연근해와 국제항해를 통해 선박운항능력 및 해양지식을 쌓게 된다. 또 외국의 해양, 수산 관련 시설과 문화도 체험하게 된다.

 

정병석 총장은 환송사를 통해 “운항기간 내내 선박운항 전반에 대해 배우고 익히는 알찬 실습이 되길 바라며, 안전에 각별히 유의해 줄 것”을 당부한 뒤, “실습단은 전남대학교의 얼굴이자 민간 외교사절이란 긍지와 자부심을 가지고 품위있는 행동과 절제된 모습으로 학교의 명예를 드높여 달라.”고 말했다.

 

해기사 지정교육학과 학생들은 1년의 정규 승선실습 교육을 이수해야 국가해기사면허를 취득할 수 있고, 외항선사에 항해사·기관사로 취업하거나 해양수산직 공무원, 해양경찰 등 수산해양 분야로 진출할 수 있다.

 

한편, 전남대학교 실습선 동백호는 이번 항해를 끝으로 올 12월 퇴역하게 된다. 지난 1993년 건조돼 25년동안 해기인력 1천950명을 싣고, 9개국 20개 도시 74개 항구에 기항하는 등 지금까지 11만4천500마일을 안전하게 운항해 왔다. 내년부터는 새로 건조된 실습선 ‘새동백호’(2천997톤)가 대신 투입된다.

 

 

김대혁 선임기자 hdk0560@hanmail.net

공유기사 보기
공유기사 : 온투데이

Syndication by SMBAforum.com

사이트관리자

( 편집국, 소비자저널) == 본 기사는 통상 2이상 기자의 공동기사일 경우 표시되는 프로필입니다. 참여 기자 명단은 기사 하단에 위치해 있습니다. 더 많은 기사를 보시려면 상단의 기자명을 클릭하시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