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상하이 K-Food Fair” 대규모 수출상담회로 수출 확대 – 온투데이

“2017 상하이 K-Food Fair” 대규모 수출상담회로 수출 확대 – 온투데이

 

▲    

9월 21일 만찬행사에서 aT와 중국 유력 식품 전문지 ‘당연주주간’ 간 한국산 농식품 중국시장 진출 업무 협력에 관한 MOU 체결(백진석 식품수출이사)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영록)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여인홍)는 최근 대중국 수출에 애로를 겪고 있는 농수산식품 수출업체에게 신규 바이어 발굴을 통한 시장개척 지원을 위해 지난 9월 21일부터 9월 22일까지 상하이 홍챠오 소피텔 호텔에서 「2017 상하이 K-Food Fair」를 개최했다.

 

 이번 상하이 K-Food Fair는 중국 최대 경제 및 상업도시로 한국식품 유통·판매의 허브(Hub) 상하이에서 개최되었으며, 47개 국내 수출업체와 중국 권역별 바이어 130개사가 상담에 참가하는 대규모 한국 농식품 B2B 수출상담회로 진행되었다.

  상담회에서는 김치, 유자차, 인삼제품, 스낵류, 건강식품, 김 등 다양한 품목의 수출 상담이 활발하게 이루어져 총4,250만 달러의 상담 실적을 거두었다.

  특히, 이번 수출상담회에서는 과자류, 음료, 면류 등 소비재 식품 바이어 이외에도 중국 전역의 식재료 바이어를 초청해 장류, 어묵, 유자진액, 발효식초, 과일 농축액 등 국산 식재료 수출 상담을 진행했다.

 

 aT가 올해 중국 식재료 바이어를 초청하여 수출업체와 매칭 상담을 지원하게 된 배경으로는, 최근 중국 소비자의 한국식품 구매기피 분위기가 지속되면서 한국식품 판매가 감소하는 상황에서 중국 소비자의 거부감이 덜한 식재료 시장 진출을 확대하기 위한 포석이 깔려 있다.

 

 지난해 중국 K-Food Fair는 시안, 청두, 우한에서 B2B 상담회와 B2C 소비자체험 행사로 진행되었으나, 올해는 현지 여건을 고려하여 대규모 B2B 상담회 개최로 내실화를 기했으며, 이번 행사와 연계하여 중국 유명 식품 전문지인 당연주주간과 한국 농식품의 중국 식품시장 진출 업무 협력에 관한 MOU를 체결했다.

 

 이외에도 중국시장 분야별 전문가가 수출업체 대상으로 한국식품 통관 및 비관세장벽, 중국 상표권 대응 및 중국시장 마케팅 방안 등 주제로 강연을 진행하는 등 ‘중국시장 이해 제고 세미나’ 프로그램을 마련해 수출업체에게 대중 수출 부진 타개를 위한 방안을 제시했다.

 

 한편, 9월 21일 진행된 만찬행사에서는 중국에서 인기 있는 왕홍(网红,인터넷 스타)을 초청해 현장에서 김치, 음료, 소스 등 한국식품을 직접 체험하고 소개하는 장면이 생중계돼 수출업체와 바이어의 눈길을 끌었다.

 

 백진석 aT 식품수출이사는 “이번 수출상담회는 소비재 식품이외에도 한국적 맛을 지닌 식재료 위주의 수출 상담에 중점을 두고 중간 유통상을 공략하려는 데 특징이 있다.”라며, “최근 중국시장 수출 여건이 좋지 않지만 대중 맞춤형 상품개발, 신유통채널 개척 등 수출확대 방안을 지속 실행해 농식품 수출업체 애로 해소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공유기사 보기
공유기사 : 온투데이

Syndication by SMBAforum.com

아바타 표시

사이트관리자

( 편집국, 소비자저널) == 본 기사는 통상 2이상 기자의 공동기사일 경우 표시되는 프로필입니다. 참여 기자 명단은 기사 하단에 위치해 있습니다. 더 많은 기사를 보시려면 상단의 기자명을 클릭하시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