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립국악단, ‘국악정감’으로 신명난 공연….

정읍시립국악단, '국악정감'으로 신명난 공연....
▲사진*남도민요

[전주시 소비자저널=최훈 기자] 정읍시립국악단(단장 김용호)이 오는 28일(목) 저녁 7시 30분 정읍사예술회관에서 코로나 19 극복 시민 힐링 프로젝트 상설공연’국악정감’으로 신명난 공연을 펼친다.

우리나라 대표적인 타악기 장고를 축소해서 만든 ‘경고’를 소품으로 사용한 경쾌하고 역동적인 두드림의 ‘경고무’를 시작으로 창극부의 남도민요 ‘동백타령, 신뱃노래’, 정읍시립합창단(지휘자 박미)과 정읍시립국악단 사물놀이팀이 함께 협업해 구성한 합창과 국악 퍼포먼스 ‘아리랑’과 ‘내장산’은 웅장한 스케일과 화려한 리듬의 곡이 될 것이다. 

이어서 가을에 잘 어울리는 진한 한국인의 정서를 닮은 ‘찔레꽃’, 풍자적이고 해학적인 ‘장타령’ 등 국악가요 두 곡을 준비했다.

끝으로 고구려의 진취적인 기상을 나타낸 ‘고구려의 혼’, 우리 민족의 얼이 깃든 위대한 유산 ‘아리랑’을 소재로 구성한 ‘아리랑의 향연’이 국악실내악으로 정감어린 전통예술을 통해 감흥을 선사하게 된다. 

한편 정읍시립국악단의 상설공연 국악정감은 코로나 19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객석 간 거리두기 공연으로 저녁 7시부터 선착순 200명 제한된 인원만 참여할 수 있다.       

이어지는 공연은 정읍시립국악단 정기공연으로 12월 1일 화요일 저녁 7시 30분 정읍사예술회관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The post 정읍시립국악단, ‘국악정감’으로 신명난 공연…. appeared first on 전주시 소비자저널.

공유기사 보기
공유기사 : trochch 전주시 소비자저널

Powered by WPeMat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