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안전한 물 공급 기반 강화….

익산시, 안전한 물 공급 기반 강화....
▲사진*노후 상수도 정비

[전주시 소비자저널=최훈 기자] 익산시가 깨끗한 수돗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기 위한 각종 기반 구축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익산시는 상수도 현대화를 위한 3개 사업과 시내 일원 6천600여 가구에 대한 분류식 배수설비 설치 사업을 오는 2024년까지 단계적으로 추진한다고 19일 밝혔다.

우선 지난해부터 추진하고 있는 상수도 현대화 사업은 노후 상수도 정비, 스마트 지방상수도 지원, 노후 상수관로 정밀조사 지원사업 등 3개 사업에 국비를 포함해 총 715억 4천8백만원이 투입된다.

사업비 557억 3천300만원이 투입되는 노후 상수도 정비사업은 익산시 일원 블록시스템 구축, 상습 적수발생지역과 반복 누수 지역의 노후 상수관 L=148㎞ 교체, 가압장 8곳 설치, 누수탐사, 구역고립 확인, 유지관리 시스템 구축 등을 중심으로 추진된다. 

현재 블록시설물에 대한 현장 조사를 진행 중이며 오는 3월부터는 블록시스템 구축 공사가 시작된다.

스마트 지방상수도 지원사업은 150억 9천2백만원이 투입되며 자동수질 측정장치와 정밀여과장치, 관 세척, 소규모 유량수압감시시스템을 설치해 수돗물 공급과정의 감시체계를 구축함으로써 사고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이 가능토록 할 예정이다.

또한 무선 원격검침 시스템 구축을 위한 스마트 미터를 총 3만8천600전을 설치해 실시간 검침 할 방침이다.

특히 노후 상수관망에 대한 실태조사를 통해 문제점을 분석하고 개선방안을 마련하는 노후 상수관로 정밀조사 지원사업은 지난해부터 7억 2천300만원이 투입됐다. 

현재 노후 관로에 대한 정밀조사를 실시하고 구체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환경부와 협의를 오는 3월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사업이 마무리되는 2024년에는 현재 71.4%인 유수율을 85%까지 끌어 올릴 계획이다.

아울러 시는 국비 636억원을 확보해 시내 일원 6천600여 가구에 대한 분류식 배수설비 사업을 2024년까지 추진할 계획이다.

전병희 시 상하수도사업단장은 “상수도 안전망 강화를 위한 현대화 사업 추진에 총력을 기울이고 분류식 배수설비 설치사업도 차질없이 추진해 시민들에게 건강하고 쾌적한 생활 환경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The post 익산시, 안전한 물 공급 기반 강화…. appeared first on 전주시 소비자저널.

공유기사 보기
공유기사 : trochch 전주시 소비자저널

Powered by WPeMatico